CONTEMPORARY PHOTOGRAPHY MAGAZINE  BLINK

210 x 297 mm
160 pages

블링크 매거진은 해외전시동향에 맞춰 현재 가장 주목받고 있는 작가들의 작업을 엄선하여 싣고 있습니다. 블링크 매거진은 다큐멘터리에서 패션, 세계 유명 작가에서부터 신진작가에 이르기까지 동시대 다양한 스펙트럼의 사진을 선보이는 전시 공간으로써 불필요한 지면 광고 할애 없이 작품 감상에 충실할 수 있는 최적의 레이아웃, 고품질 오프셋 인쇄, 영문 기반 아티스트와의 인터뷰를 통해 동시대 가장 주목받고 있는 우리가 꼭 알아야 하는 작가들을 소개합니다. 블링크의 주독자층은 사진 관련업 종사자들은 물론 에디터, 컬렉터, 다양한 영역의 디자이너, 영상 감독 및 큐레이터 등의 창작자들뿐만 아니라 문화예술 향유에 목말라 있던 일반 대중들에게도 어필되어 큰 영감을 주고 있습니다.

BLINK MAGAZINE features the latest exhibitions and artists in the international spotlight. The publication serves as exhibition space that embraces every aspect of photography - from documentary to fashion,  from contemporary to historical, from world-famous photographers to young talent.  BLINK features the latest exhibitions and artists in the international contemporary photography spotlight by a straightforward layout, high quality offset printing, no advertising, in-depth interviews with artists in English. Our audiences predominantly consists of creative professionals - artists including photographers, editors, art buyers, photo reps, fashion designers, film directors and curators etc.

참여작가

&Walsh
Caro Siegl
Dana Trippe
Daniel Gebhart de Koekkoek
Eddie Chacon
Izumi Miyazaki
Jessica Wolfelsperger
Kate Sweeney
Loreal Prystaj
Luo Yang
Marta Lamovsek
Megan Doherty
Sasha Chaika
SHSadler
Yuyi John

The looking-glass self

‘타인이 바라보는 나
나를 향한 타인의 시선을 상상하는 나
그렇게 타인에 의해 만들어져 가는 나’


미국의 사회학자 찰스 쿨리(Charles H. Cooley)가 제시한 개념인 거울자아는 세 가지 요소로 구성된다. 첫 번째는 다른 사람의 눈에 비친 자신의 모습을 상상하는 것이다. 두 번째는 자신의 모습에 대해 다른 사람이 어떤 판단을 내릴지를 상상하는 것이다. 세 번째는 타인의 평가에 수치심이나 굴욕감을 느끼는 자기감정인데, 이러한 느낌을 해석하는 과정을 통해 자신의 모습을 인식하게 된다. 블링크 매거진 54번째 책에서는 현시대 우리 가까이 일상이 되어 버린, 타인의 시선만을 의식하여 진정한 자아는 잃어버린 소셜미디어 이용 행태에 대하여 고찰 및 풍자하는 작업을 담아 냈다.

배송정보

판매자 지정택배사 : 로젠택배
대금 지급일로부터 3일 이내에 발송 (토,일 및 공휴일은 익일 배송원칙)
실물 (도서)를 배송합니다.

반품/교환정보

판매자 지정택배사 : 로젠택배
대금 지급일로부터 3일 이내에 발송 (토,일 및 공휴일은 익일 배송원칙)
반품배송비 : 편도 3,000원 (최초 배송비 무료인 경우 6,000원 부과)
교환배송비 : 6,000원
보내실 곳 : (우 : 04338) 서울특별시 용산구 신흥로 31-6, 1층 NAMIB (나미브)

반품/교환 사유에 따른 요청 가능 기간
- 반품전 먼저 저희 쪽에 연락주셔서 반품사유, 택배사, 배송비, 반품지 주소등을 협의해 주시기 바랍니다.
1. 구매자 단순 변심은 상품 수령 후 7일 이내 (구매자 반품배송비 부담)
2. 표시/광고와 상이, 상품하자의 경우 상품 수령 후 3개월 이내 혹은 표시/광고와 다른 사실을 안 날로부터 30일 이내. 둘 줄 하나 경과시 반품/교환 불가

정기구독에 관한 정보

정기구독은 대금지급일로부터 4회 (4부)를 기준으로 하며 발행일은 계간지로서 3개월마다 발행합니다.
발행일은 3월, 6월, 9월, 12월 20일입니다. (내부사정으로 발행일이 변경될 수 있습니다.)
환불규정 : 정기구독 신청 후 수령한 부수를 제외한 나머지를 환불요청할 수 있습니다.

반품/교환 불가능 사유
- 아래와 같은 경우 반품.교환이 불가능합니다.
1. 반품요청기간이 지난 경우
2. 구매자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멸실 또는 훼손된 경우 (포장훼손은 제외)
3. 포장을 개봉하였으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4. 시간의 경과에 의하여 재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상품 들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5.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5. 주문제작이 된 한정판인 경우

판매자정보
상호명 : (주)나미브 (법인사업자)
대표자 : 남인근
사업자 등록번호 : 2118724020
통신판매업번호 : 2019-서울용산-0994
사업장소재지 : (우 : 04338) 서울특별시 용산구 신흥로 31-6, 1층 NAMIB (나미브)
고객센터 : 02-790-5188 / 010-4435-0804 (김경찬 실장)
메일 : namibp@naver.com